마스다 미리 수짱시리즈 5권 ‘나답게 살고 있습니다’

마스다 미리 수짱시리즈 5권 ‘나답게 살고 있습니다’ 수짱이 40세가 되었다. 어린이집 급식조리사로 일하며 혼자 사는 인생을 소소하게 그린다.

수짱과 마스다 미리를 동일시하는 아내가 “만화 그려 돈도 많이 벌었으면서 왜 저런 집에 살지?”라고 코멘트했다.

첫장에 소박한 원룸 구조가 나옴

소소한 일상이 그려진다.

마스다 미리의 만화는 참 많이 나오는데, 꾸준히 ‘무자극, 무조미료 음식 같다’는 특성이 있다.

물을 끓이고 다시를 살짝 넣다 뺀 것만으로 국물을 내고, 거기에 무랑 야채 조금 넣어서 국을 끓이면 딱 ‘수짱 시리즈’의 맛이 될 거 같다.

  나답게 살고 있습니다저자마스다 미리출판이봄발매2020.03.17.

사와코는 45이 되어 이제 결혼을 해도 아이를 낳을 수 없다는 걸 인정한다. 그래서 더 이상 선택의 문제로 고민을 할 필요가 없어졌다는 것을 인정한다. 그런데..그게 꼭 그런 것만은 아닌 것이다. 마스다 미리의 만화의 필살기는 그런 심리를 수채화 같이 슴슴하게 묘사하는 것.

나이가 들면 시간은 쏜살같이 간다. 비슷한 일의 반복, 만나던 사람을 또 만나는 것, 새로운 일이 없음은 주관적 시간 인식을 무디게 한다.

순식간의 일년, 순식간의 일생.

하이쿠 같은 깨달음

그런 사람들이 올려다보기 위해 하늘이 있는지 모른다..

무심하게 하는 말 같은데 작가는 많은 생각을 하고 썼겠지.

게시자: jeehyunha

a psychiatrist and writer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